알림마당-언론보도
글번호
i_47000000000096
일 자
2004.01.28 11:28:06
조회수
1996
글쓴이
관리자
제목 : ‘韓美각서’등 베트남戰 자료 기증




손희선(孫熙善·80·예비역 소장)육군대학 명예교수가 베트남 전쟁 관련자료 40건을 13일 국방부 군사편찬연구소에 기증했다.

이 자료들은 1964년 당시 합동참모본부와 주한미군사령부 사이에 오간 협조서한과 한·미 양국의 합의각서 등 베트남 전쟁 참전 초기 파병 협의과정을 담은 문서 원본들 중 일부다.

문서들은 당시 합동참모본부 작전기획국장이던 손명예교수가 파병실무를 담당하면서 소장하게 된 것이다.

손명예교수는 이날 “기록이 있는 민족은 흥하고 기록이 부실한 민족은 망하게 마련”이라며 “기증자료 중 이라크 추가파병에 타산지석으로 삼을 내용도 없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병한(安秉漢)군사편찬연구소장은 자료 기증에 감사를 표하면서 “60년대만 해도 문서보존체계가 확립되지 못해 중요한 군 역사자료들이 제대로 보존되지 못했다”며 “앞으로도 군 원로들이 군 관련 역사자료를 연구소에 기증해 준다면 군 역사 정립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용호(崔容鎬)군사편찬연구소 선임연구원은 이번 기증자료에는 파병 장병의 전투수당에 관한 최초의 합의문서가 포함돼 있는 등 베트남 전쟁 연구에 귀중한 자료라고 평가했다.

국방부 군사편찬연구소는 앞으로 연구소 내에 역사자료 존안실을 설치, 수집된 문서 등을 보관할 계획이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수정 삭제
목록으로
다음글 김국헌 국방부 정책기획관 소장 도서 기증
이전글 신년특집/안병한 소장에게 듣는다(전우신문)